대구국제사격장, 집중력 높이는 전지훈련지로!

2022-08-09 오후 4:22:42

대구국제사격장은 2020년 처음으로 사격 국가대표 전지훈련을 실시한 후, 3년 연속 최적의 국내 전지훈련 장소로 발돋움하고 있다. 무엇보다 선수들을 위한 경기장, 합숙소 및 식당 등 각종 편의시설이 잘 갖춰져 있으며, 선수들의 훈련 집중도를 높이는데 최적의 사격장으로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전지훈련은 2022년도 국가대표 후보선수 1차 하계합숙훈련으로 89()부터 24()까지 16일간 대구국제사격장과 포항실내사격장 두 곳에서 실시되며, 대구에서는 45(선수40, 지도자5)의 화약총 합숙훈련이 진행된다.

 

훈련 기간 동안 전국의 대표 후보선수들이 모여 기술·정신·체력훈련을 받는다. 전지훈련을 통해 선수들이 상호 경쟁함으로써 개인의 자질을 개발하고, 우수한 경기력으로 엘리트체육 발전에 좋은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합숙 전 선수들은 개인적으로 코로나 검사를 하고 음성 확인결과를 지참해야 훈련에 참가할 수 있으며, 코로나 전담 담당관을 2명 배치해 훈련 기간 동안 방역 및 소독에도 철저를 기할 계획이다.

 

박희준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3년 연속 대구를 찾아오는 선수들이 안전하게 훈련에 집중할 수 있도록 체육시설 유지 및 편의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 “앞으로도 다양한 종목의 국내·외 선수단의 전지훈련 유치에 힘써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시는 오는 119~ 19일 아시아사격연맹(ASC)이 주최하 는 ‘2022대구아시아공기총선수권대회를 대구국제사격장에서 개최한다. 이 대회는 2024파리올림픽에 출전할 수 있는 랭킹포인트가 부여되는 대회로, 아시아의 대부분 국가에서 출전하며 국제스포츠도시 대구의 이미지를 제고하는 새로운 계기가 될 것이다.

대구인터넷뉴스 (dginews@empal.com)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

홈으로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