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명대 동산병원, 환자경험평가 전국 2위

2022-08-01 오후 12:24:18

 

 

계명대학교 동산병원(병원장 황재석)729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공개한 2021(3) 환자경험평가 결과에서 전국 2, 경상권 1위라는 우수한 성적을 받았다.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은 평균 점수 90.43점을 획득하며, 전국 상급종합병원 평균(84.77)과 전체 참여기관(81.58)의 평균 점수를 크게 웃돌아 환자중심 의료를 모범적으로 실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1위를 기록한 인하대병원과는 0.05점의 근소한 차이를 기록해 아쉬움을 남겼다.

 

환자경험평가는 의료 소비자의 관점에서 의료 질 향상을 유도해 환자중심 의료문화 확산과 국민건강 증진에 기여하기 위해 2017(1)에 시작해 2년마다 실시하며, 상급종합병원 지정과 평가에도 반영되는 중요한 평가다.

 

이번 평가는 전체 종합병원으로 확대 시행되어 상급종합병원 45개소와 종합병원 314개소를 포함한 총 359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지난 20215월부터 11월까지 하루 이상 입원했던 성인 환자들 중 58,297명이 조사에 참여했다.

 

평가 항목은 간호사 의사 투약 및 치료과정 병원환경 환자권리보장 전반적 평가 의 6개 항목으로, 계명대 동산병원은 간호사, 병원환경, 전반적 평가 3개 항목에서 평균 90점 이상을 기록했다. 이는 깨끗하고 안전한 병원 시설 및 환경과 더불어, 의료진의 존중과 예의를 바탕으로 한 환자중심 의료가 빛을 발한 것으로 평가된다.

 

황재석 병원장은 계명대 동산병원은 환자를 최우선으로 하는 의료 서비스 제공을 위해 많은 투자를 하고 있다. 또한, 스마트 병원 사업들을 통해 진단과 치료에 정확도를 높여 환자들이 더욱 만족하고 교감할 수 있는 의료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은 지난해 12, 보건복지부가 발표하는 ‘2021년 의료질 평가에서도 대구지역 대학병원 중 유일하게 5년 연속 1등급을 획득하며, 대구지역 의료 질을 한층 더 높였다는 평가와 함께 그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대구인터넷뉴스 (dginews@empal.com)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

홈으로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