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도시철도, ‘스마트 재난종합상황실’ 구축

2022-07-26 오후 5:26:52

대구도시철도공사는 지난 25() 도시철도 재난상황 발생 시 종합적 상황 관리와 대응력 강화를 위해 ICT 기술을 활용한스마트 재난종합상황실을 구축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스마트 재난종합상황실에는 유관기관과의 영상회의가 가능한공통기반 영상회의 시스템전 역의 신호 및 열차운행 상태, 전차선 가압 상태 등을 한눈에 볼 수 있는열차운행 모니터링 시스템호선별 관제와 열차간 통화내용을 실시간으로 감청 가능한열차무선통화 모니터링 시스템3호선 역사, 승강장, 중요 설비시설의 감시가 가능한‘3호선 CCTV 모니터링 시스템등이 갖춰져 있어 재난 발생 시 실시간으로 상황을 파악할 수 있으며, 재난 복구·지원 등에 즉각적이고 신속한 대응이 가능하다.

 

 

 

이번에 구축된 상황실은 앞으로 자연·사회재난 발생 시 상황판단회의 및 지역사고수습본부 등 재난대응의 컨트롤타워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공사 홍승활 사장은재난상황 발생 시 관련부서와의 유기적인 협조를 강화하고, 전 호선의 열차운행·현장 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신속·정확하고 체계적인 대응으로 재난극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인터넷뉴스 (dginews@empal.com)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

홈으로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