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신산업 강소기업, 신성장산업 추진!

2021-07-28 오후 9:07:43

대구시는 이번 미래신산업 4개 사를 유치함으로써 대구의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집중 육성하고 있는 5+1(, 의료, 에너지, 미래차, 로봇, 스마트시티)미래 신성장 산업이 한 단계 더 발돋음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구시는 물기업 에스엠테크(수충격 방지장치, 대표양철수), 인테크워터(수질분석기, 대표이재철), 의료기업 엠모니터(진단키트시약, 대표 전효성), 이차전지기업 씨오알엔(이차전지팩, 제조 및 시험평가 장비, 대표 서명수)729() 오전 1100, 시청별관 3층 대회의실에서 투자협약을 체결한다.

 

 

 

이들 4개 기업들은 각 분야에서 뛰어난 핵심기술과 특허를 보유한 강소기업으로 대구국가산업단지(국가물산업클러스터 포함), 의료R&D지구에 총 287억원을 투자하고, 신규 일자리도 271명 이상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협약에 따라 투자기업은 제조공장을 설립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고용창출에 기여하고, 대구시는 대구국가산업단지(국가물산업클러스터 포함), 의료R&D지구 내에 제조시설 건립부지 제공과 첨단기술 연구개발과 해외시장 진출 등 입주 및 기업 활동에 필요한 행정적 지원을 뒷받침하게 된다.

 

경기도 부천시에 소재한 에스엠테크는 데이터 분석기법을 적용한 수충격방지설비 원천기술을 보유하고 장치제조뿐 아니라, 수충격에 관한 전산해석·설계·시공·교육·사후관리 등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는 독보적인 기술을 가진 기업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국가물산업클러스터 부지(5,232)70억원을 투자해 제조공장을 건립할 계획이다.

 

인테크워터는 물산업클러스터 전주기 기업지원 플랫폼 최초 수혜기업으로 수질TMS 측정관리대행 전문기업으로 국가물산업클러스터 부지(6,070)41억원을 투자해 공장 건립하고 본사를 이전할 예정이다.

 

엠모니터는 PCR(중합효소연쇄반응)기술로는 4~24시간 소요되던 진단시간을 등온핵산증폭기술을 활용해 장소에 상관없이 1시간 내 감염 여부를 빠르게 진단 가능한 코로나19 진단키트 개발기업으로, 이번에 의료R&D지구 내 부지(4,546)72억원을 투자해 진단키트·시약 제조공장을 건립할 계획이다.

 

씨오알엔은 이차전지 전문기업으로 이차전지팩, 제조 및 시험평가 장비, 기술이전까지 커스터마이징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는 기업으로 대구국가산업단지 부지(14,567)104억원을 투자해 흩어져 있던 기존의 생산라인을 한 곳에 모으고, KOLAS 공인시험기관인 자회사 알티엘도 동반 입주할 예정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번에 투자하는 신산업기업 4개 사는 대구 미래 신성장산업을 선도할 유망기술을 가진 기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 “앞으로 세계시장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대구시는 이번 유치로 국가물산업클러스터에 총 38개 사, 첨단의료복합단지·의료R&D지구에 총 92개 사를 유치하게 됐다.

대구인터넷뉴스 (dginews@empal.com)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