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산업단지 기반시설 확충공사 순항 중!

2021-07-21 오후 7:59:44

대구시는 노후산단 재생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제3산업단지 기반시설공사 중 입주기업의 불편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사업효과가 큰 노원로9길을 대규모 확장하고, 산업단지 내 원활한 배수를 위한 하수박스를 신설하며, 신천대로와의 진.출입로를 개설하는 공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 조감도

 

3산업단지 재생사업 기반시설공사는 3단계로 구분 시행되고 있고, 국비 1,171억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2,343억원으로 전국 재생사업지구 28개 산단 중 가장 큰 규모로 추진되는 사업이다.

 

▲ 위치도

 

1단계는 산단 내 주요도로인 노원로9, 노원로1, 오봉로, 팔달북로를 확장 및 정비하고 중심도로인 노원로9길과 신천대로를 연결(출입)하는 공사로 ‘1810월부터 보상협의를 거쳐 편입부지 공장철거 후 정비공사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현재 신천대로에서 제3산업단지로 진입은 1곳 밖에 없으며, 1단계로 신설되는 신천대로 진출입로는 팔달교에서 침산교 방향으로 진입로의 추가 개설과 산단 내에서 신천대로로 진출하는 도로 신설이 그 핵심이다. 2022년 상반기 개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입주기업들의 원활한 물류소통과 교통편의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15m인 노원로9길을 30m~40m 폭으로 확장함과 동시에 신천대로와 연결하여 산단 내 중심도로로의 기능을 확대하고, 오봉로가 최대 10m 확장됨에 따라 원활한 교통순환이 기대되며, 이와 연계된 노원로1길도 좌측, 우측 5m씩 총 10m 확장을 위한 보상절차가 순조롭게 진행 중이다.

 

한편, 대구시는 편입부지 보상협의 과정에서 부지가 축소되어 공장 운영의 어려움이 있는 산단 기업체(토지소유주)의 민원으로 추진에 난항을 겪었으나, 토지소유주 및 기업체와 수차례 회의 및 협의를 거쳐 원만하게 보상협의를 마무리하였다.

 

정의관 대구시 경제국장은 이번 공사로 그동안 답답했던 제3산단 내 도로환경이 개선될 것이다, “기반시설 확충과 더불어 인근 삼영초등학교 폐교부지에 기업혁신 및 근로자 지원시설 건립으로 제3산단의 기업환경이 한층 나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대구인터넷뉴스 (dginews@empal.com)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