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원한 병입수돗물로 한 낮 무더위 잠시 잊으세요!

2021-07-20 오후 9:50:46

대구시는 폭염기를 맞아 오는 21일부터 시..군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유동인구가 많은 2.28기념중앙공원, 수성못 등 16곳을 찾아다니며 시원한 병입수돗물을 나눠주는 특별 자원봉사활동을 펼친다.

 

 

 

폭염특보가 발령될 경우 상수도사업본부 고산정수장에서 생산·냉장 보관된 병입수돗물을 3대의 냉동탑차에 싣고 현장으로 이동, 하루 중 가장 더운 시간대인 오후 1시에서 3시 사이에 시민들에게 집중적으로 나눠줄 계획이다.

 

 

 

올해 병입수돗물 배부물량은 16,500병씩 총 13만병을 제공할 계획이며, 대구시자원봉사센터 및 구·군 자원봉사센터 소속 1,200여명의 자원봉사자가 활동에 동참한다. 또한, 병입 수돗물 제공과 더불어 시민들에게 양산쓰기 일상화와 방역수칙 및 기초질서 준수 홍보 캠페인도 병행할 예정이다.

 

특히, 21일 중복을 맞아 1130분부터 동대구역 광장에서 안녕, 대구! 건강한 여름나기폭염 이벤트 퍼포먼스를 시작으로 시민들에게 시원한 병입 수돗물 1,000병과 부채, 물티슈, 손소독제 등 2,300여개의 물품을 나눠줄 예정이다.

 

이번 이벤트에는 코레일유통 대구경북본부, 근로복지공단, 한국제과기능장협회 대구경북지회, 이랜드리테일 동아백화점, 공무원연금공단 대구지역본부, 대구도시공사, 대구시설공단 등 대구기업자원봉사협의회 7개 기업 임직원 35명과 대학생 자원봉사단 10명 등 총 45명이 참여한다.

 

이 밖에도 대구시 자원봉사센터 소속 6개 봉사단은 쪽방, 홀몸 어르신, 노인복지시설 등 폭염에 취약한 계층을 방문해 얼음물, , 휴지, 선풍기 등의 물품 전달과 급식, 말벗, 환경정화 등의 노력봉사를 병행하는 등 폭염 취약계층 보호활동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차혁관 대구시 자치행정국장은 무더위로 지친 어르신과 시민들에게 시원한 병입수돗물을 제공해 조금이나마 무더위를 식힐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 “앞으로도 취약계층이 무더위를 안전하게 이겨낼 수 있도록 다양한 자원봉사 프로그램 발굴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원한 병입 수돗물 배부활동은 2013년부터 시행됐으며, 그동안 15,200명의 자원봉사자들이 총 1,078,240병의 시원한 병입 수돗물을 어르신과 시민들에게 배부해 많은 호응을 얻었다.

대구인터넷뉴스 (dginews@empal.com)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